•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해외토픽
  • 마이클 잭슨 딸 자살 기도…유산분쟁 증언 부담된듯

  • 기사입력 2013-06-06 18:2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 생생뉴스]마이클 잭슨의 딸 패리스 잭슨이 자살을 기도해 안타까움을 주고 있다. 다행히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외신에 따르면 6일 (한국시간) 캘리포니아주 칼라바사스에 위치한 자택에서 패리스 잭슨이 자살을 기도했다. 그녀는 LA카운티 소방국 구급인력에 의해 병원으로 옮겨졌다. 잭슨은 약물을 과다 복용한 상태에서 손목을 칼로 벴다고 한다.

캐서린 잭슨의 변호사는 캐서린이 아버지 사후 매우 힘든 나날을 보내왔다고 한다.

잭슨은 최근 자신의 트위터에 부정적인 내용의 글들을 게재하는 등 심리적 불안을 내비쳤다. 사건이 발생한 날에는 “어제는 나의 모든 근심들이 멀어진 것 같았지만, 오늘은 내 곁에 머무르는 것만 같다”며 비틀즈의 ‘예스터데이’(Yesterday) 가사를 인용한 글을 올렸리도 했다. 이어 “눈물은 왜 짠 걸까?”라는 글을 게재해 이목을 끌었다.

패리스 잭슨이 자살을 기도한 것은 아버지의 사망을 둘러싸고 유족들과 잭슨의 소속사였던 AEG라이브 사이에 벌어지고 있는 소송에서 증언을 하기로 한 데 따른 중압감 때문이라고 일부 매체들은 보도했다.

마이클 잭슨의 유족들은 AEG라이브가 주치의를 잘못 고용해 마이클 잭슨의 죽음에 책임이 있다며 400억 달러(약 44조 6800억 원)의 배상 청구 소송을 제기했다. 이에 AEG라이브는 유족이 돈을 노리고 소송을 벌였다며 맞서고 있고, 현재 재판이 진행 중이다.


한편 마이클 잭슨 딸 자살 시도를 접한 네티즌들은 “마이클 잭슨 딸 자살 시도, 정말 딱하다”, “마이클 잭슨 딸 자살 시도, 부디 이겨내길”, “마이클 잭슨 딸 자살 시도, 충격적이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 '나 잡아봐라...Kinsey Wolanski의 질주'
    '나 잡아봐라...Kinsey Wolanski의 질주'
  •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