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스포츠
  • 코오롱 지포어, 국내 첫 팝업스토어 성황

  • 기사입력 2020-10-20 08:1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신세계 강남점 지포어 팝업 스토어가 성황을 이뤄 오는 11월1일까지 연장 운영하기로 했다.

[헤럴드경제 스포츠팀] 코오롱인더스트리FnC가 공식 수입, 전개하는 글로벌 럭셔리 골프 브랜드 지포어(G/FORE)가 인기몰이를 하고 있다.

코오롱은 20일 보도자료를 통해 내년 본격 론칭을 앞둔 지포어가 신세계 강남점에 국내 첫 팝업 스토어를 오픈해 신발, 장갑 등 용품 위주의 판매임에도 9월 한 달간 골프 브랜드 매출 톱 순위권에 들었다면서 계획대비 2배의 매출 성과라고 밝혔다. 이에 따라 지포어는 고객들의 절대적인 지지에 힘입어 팝업 스토어를 11월 1일까지 연장 운영한다.

지포어는 럭셔리 패션 그룹 리치몬트그룹이 인수해 2011년 패션 디자이너 마시모 지아눌리가 LA를 기반으로 론칭한 브랜드다. 골프의 전통성을 이해하고, 기존의 골프 브랜드와는 차별화된 현대적인 브랜드 감성을 바탕으로 골프 마니아들 사이에선 ‘골프계의 명품’으로 순식간에 떠올랐다.

특히 SNS와 해외직구 등을 통해 지포어 브랜드를 기다려온 여성 영 골퍼들은 팝업스토어 이전부터 기대감을 모아왔고, 팝업스토어 성황도 이러한 기대감의 방증으로 확인된다. 실제로 팝업스토어 오픈 직후 일부 여성골프화는 전 사이즈 완판되었고, 시그너처 컬러 글러브 또한 완판되고 재입고 수량도 빠르게 소진돼 열기를 더하고 있다.

한편 코오롱FnC는 지포어의 한국 공식 수입원으로서, 정품 보증 및 구매 후 1년간 무료로 A/S제공하고 있다. 특히 내년 봄여름 시즌부터는 국내 고객에 맞는 의류를 전개하며 토탈 컬렉션으로 국내 시장에 정식으로 진출할 예정이다.

코오롱FnC 골프사업부 관계자는 “팝업스토어를 통해 지포어의 차별화된 디자인과 상품력을 국내 고객에게 검증 받았다. 앞으로도 골프 패션 트렌드를 선도하고 체계적인 기획 전략, 유통 등을 한층 강화해 골프 대표 브랜드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 이라고 밝혔다.
sports@heraldcor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