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스포츠
  • [김현우의 와키 레슨-10] 몸에서 힘을 빼는 방법

  • 기사입력 2020-02-04 11:06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 스포츠팀] 인기 골프 교습가인 김현우 한국프로골프(KPGA)투어 프로의 와키 레슨을 매주 수요일에 연재합니다.

이미지중앙

김현우 프로는 왼손 새끼 손가락을 빼고 샷을 하라고 조언한다.

흔히 골프를 할 때 몸에서 힘을 빼고 치라고 한다. 비거리를 내려는 아마추어 골퍼들이 긴장감에 힘을 과하게 주는 경우가 많기 때문이다. 김현우 프로는 “간단한 팁을 적용해 연습해보라”고 권한다. “그립을 처음 잡을 때 왼손중 새끼 손가락 하나만을 빼고 길게 잡아보라. 그리고 어드레스를 하면 훨씬 클럽의 무게를 더 느끼게 되고 몸의 힘이 빠지게 된다.”

물론 이건 연습용이며 실제 라운드에서 잡는 그립은 아니다. 하지만 헤드 무게를 느끼면서 샷을 하는 방법으로는 최고의 방법이라고 한다. [촬영 편집=박건태 기자]


sports@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