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스포츠
  • 골프존, 골프존파크 소통위원회 개최

  • 기사입력 2019-11-22 08:5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골프존은 지난 20~21일 양일간 골프존파크 가맹점 전국 대표자를 대상으로 '하반기 소통위원회'를 개최했다.

[헤럴드경제 스포츠팀] 스크린골프 기업 골프존이 가맹점과 소통을 위한 행사를 열어 상생 행보를 이어갔다.

골프존은 지난 20일(수)과 21일(목) 양일간 가맹점 지역 경영주 대표자와 ‘하반기 골프존파크 소통위원회’를 열었다. 골프존은 또한 지난 9월17일(화)부터 11월 6일(수)까지 전국 19개 지역별로 열린 하반기 골프존파크 가맹점 경영주 초청행사 또한 성료했다.

골프존은 상·하반기에 가맹점 지역의 경영주 대표자와 함께 ‘소통위원회’를 열고, 전국 가맹점 경영주들을 위한 지역별 ‘초청행사’를 열어 본사와 가맹점이 하나로 어우러질 수 있는 화합과 소통의 장을 마련해 왔다.

올해 6월에도 상반기 소통위원회를 개최한 바 있으며, 올해 3월에서 5월 간 전국 22회에 걸친 상반기 초청행사를 열었고, 초청행사 참여 후 이번 하반기 초청행사에 재참여한 가맹점 경영주의 참석률이 80%에 육박할 정도로 높은 참여도를 보여 주목을 모았다.

지난 20일과 21일 열린 '하반기 골프존파크 소통위원회'에는 전국 16개 지역에서 지역대표자 14명이 참석했으며, 골프존에서는 GS사업부 박강수 상무, 가맹사업부 김민규 부장, GS마케팅팀 송영범 팀장 외 각 지역 사업팀 팀장 등 16명이 참석해 가맹사업 발전과 활성화를 위해 다양한 논의를 펼쳤다.

골프존의 스크린골프 프랜차이즈 브랜드 골프존파크는 투비전플러스의 기술력과 고객 중심 서비스, 상생경영 등을 강화하며 운영 2년 10개월 만인 지난 5월 1천호점을 돌파했다. 10월 기준 전국 1130개의 매장을 운영하고 있다.
sports@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