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스포츠
  • KLPGA, 정기총회서 5대 과제 전략 밝혀

  • 기사입력 2019-03-21 16:4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2019 KLPGA 정기총회에서의 김상열 회장.

[헤럴드경제 스포츠팀]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KLPGA)가 ‘2019 KLPGA 정기총회’를 통해 5대 핵심 과제 전략을 발표했다.

KLPGA는 21일 오후 강남 섬유센터에서 KLPGA 대의원 및 언론사 관계자, 유관단체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정기총회를 가지고 2018년도 사업보고 및 결산승인, 2019년도 사업계획 및 예산승인, 정관 개정의 건에 대해 논의했다.

KLPGA는 2019년도 사업계획 발표를 통해 ‘투어 경쟁력 공고화, 마케팅 사업 및 홍보 강화, 사회적 책임(CSR) 지속 실현, 회원교육 및 복지 확대, 지속가능경영 기반 강화’를 5대 핵심 과제로 보고 이를 추진하기 위한 다양한 전략을 발표했다.

또한 지난해 창립 40주년을 맞아 선포한 비전 2028, ‘한국을 넘어 세계로 도약하는 KLPGA’가 되기 위해 한 단계씩 목표를 수행하고 있으며, 주요 아시아 국가들과 연계하여 ‘아시아 LPGA 시리즈’의 런칭을 구상하고 외국인 선수의 국내 투어 활동 범위를 넓히는 등 다양한 시도를 이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김상열 KLPGA 회장은 “KLPGA가 이렇게 성장할 수 있도록 믿고 지원해준 많은 분들의 애정에 감사의 마음을 전하며, 더 큰 목표를 향해 끊임없이 정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정기총회에서는 2명의 임원을 선출했다. 이사에는 홍진주(36)가, 감사로는 최윤경(42)이 각각 선출됐다.


sports@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