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스포츠
  • [프로농구] '버튼 19득점' DB, LG 꺾고 5연승 질주...단독 1위!

  • 기사입력 2018-01-10 21:42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19득점을 올린 DB 버튼. [사진=KBL]

[헤럴드경제 스포츠팀=양현우 기자] DB가 5연승을 달리며 단독 1위 자리를 지켰다.

원주 DB는 10일 창원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17-2018 정관장 프로농구 창원 LG와의 경기에서 73-69로 승리했다. 시즌 24번째 승리를 얻은 DB는 공동 2위(SK와 KCC)와 승차 2경기로 따돌리고 올스타전 휴식기에 들어갔다. 한편, LG는 최근 10경기를 2승 8패로 마무리하며 최악의 분위기를 이어갔다.

시작은 치열했다. DB는 유성호의 외곽과 벤슨의 골 밑 득점으로 앞서 나갔다. 이에 LG는 켈리와 기승호를 앞세워 맞불작전에 나섰다. 더불어 쿼터 막판 양우섭이 외곽슛을 적중했다. 스코어 19-20. LG가 1점 앞선 채 쿼터가 끝났다.

하지만 DB는 2쿼터 시작과 함께 점수 차를 벌렸다. 버튼의 득점과 이우정의 연속 득점이 유효했다. 게다가 박병우마저 3점 슛이 터지고, 서민수도 속공 득점을 올렸다. 득점의 상당수는 스틸에서 이어진 득점. DB는 2쿼터에만 LG 실책 7개를 유도했다. 스코어 40-32. DB는 2쿼터 분위기를 가져오는 데 성공했다.

3쿼터는 LG의 뒷심이 빛을 발했다. 켈리, 김종규, 김시래를 필두로 점수 차를 2점 차로 좁혔다. 잠시 DB가 스코어를 벌렸지만, '국가대표 듀오' 김종규-김시래가 연속 득점으로 LG는 동점을 만드는 데 성공했다. 이후 김시래가 역전 포를 기록하고, 켈리도 속공 득점을 추가했다. LG는 2쿼터와는 반대로 3쿼터에서 DB 실책을 6개나 끌어냈다. 또한, 정확한 3점 슛이 역전의 기폭제였다.

2쿼터와 3쿼터에서 한 차례 주고 받은 양 팀. 4쿼터 초반 분위기의 몫은 LG였다. 박인태가 바스켓카운트를 획득하면서 기세를 잡았다. 하지만 DB '이상범 매직'이 시작됐다. 윤호영의 득점에 이어 버튼의 패스를 받은 김주성이 3점 슛으로 동점을 만들었다. 여기에 김주성과 버튼이 연속 득점으로 역전했다. 한편, LG는 김시래와 김종규가 번번이 자유투를 놓치며 추격의 발판을 만들지 못했다. 이후 LG의 파울 작전이 시작됐고, 버튼이 자유투에 성공해 치열한 승부의 쐐기를 박았다.

sports@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