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문화
  • 이개호 “전남지사 출마 않기로” 이유는?

  • 기사입력 2018-03-12 16:21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개호 전남지사 불출마 선언
이개호, “국정 성공이 우선”


이미지중앙

(사진=연합뉴스 제공)

[헤럴드경제 스타&컬처팀=김은수 기자] 이개호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12일 ‘6·13 지방선거’ 전남지사 당내 경선에 불출마를 선언한 가운데 출마를 포기한 이유에 관심이 모아진다.

이개호 의원은 이날 입장 자료를 내고 “전남도지사 직에 출마하지 않기로 했다. 국정의 성공이 우선일 수밖에 없는 현실을 받아들이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어 이 의원은 “국정주도권을 보수야당에 넘겨서는 안 된다. 지방선거 승리와 문재인 정부 성공을 위해 매진하겠다”고 강조한 바 있다.

아울러 그는 “그동안 성원해주신 전남도민들과 함께해주신 지지자 여러분께 정말 송구하다. 저를 통해서 새로운 전남을 꿈꾸었던 전남도민들께 거듭 죄송하다”고 전했다.

민주당은 그간 전남지사 유력 후보로 거론돼 온 이개호 의원에게 원내 1당 유지 등의 대의명분을 위해 출마하지 말 것을 요청해왔다. 이에 이 의원은 결국 ‘선당후사’의 정신을 강조한 당의 요청을 받아들이기로 하고 불출마로 돌아섰다.

이개호 의원이 불출마를 결정하면서 민주당 전남지사 경선에 김영록 농림수산식품부 장관의 등판 가능성이 커졌다는 관측이 나오고 있다. 김 장관은 18~19대 국회에서 전남 해남·완도·진도군 지역구 의원으로 활동한 바 있다.

한편 이개호 의원의 불출마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jhgp**** 이개호의원 잘 선택했다.” “kjh5**** 이개호 의원 잘한 결정입니다.” “an**** 정말 이개호 의원님 선당후사 당원들이 기억할겁니다 감사합니다” “dajoayo 이개호 의원이 어떻게 할지 말 없이 지켜보고 있었음.잘하셨음”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핫이슈 아이템




핫클릭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