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님아, 그 강을 건너지 마오’ 진모영 감독 신작 ‘올드마린보이’, 11월 개봉 확정

  • 2017-09-14 14:09|남우정 기자
이미지중앙
[헤럴드경제 스타&컬처팀=남우정 기자] ‘님아, 그 강을 건너지 마오’ 진모영 감독의 신작 ‘올드마린보이’가 11월 개봉을 확정했다.

‘올드마린보이’는 가족을 위해서라면 심해 120KG의 무게도 가뿐! 365일 쉬지 않고 열일 중인 머구리 명호씨의 단짠 로맨스로 제9회 DMZ국제다큐영화제 개막작으로 첫 공개를 앞두고 있다.

역대 다큐멘터리 영화 흥행 1위를 기록 중인 ‘님아, 그 강을 건너지 마오’ 진모영 감독이 3년 만에 선보이는 신작인 만큼 대중의 관심이 뜨겁다.

강원도 고성군의 재래식 머구리 박명호씨에 대한 이야기를 담은 영화 ‘올드마린보이’는 2013년 11월에 시작되어 약 4년의 제작기간을 거쳐 대중에 선보이는 작품이다. 약 60kg의 육중한 장비에 자신의 체중을 더해 심해 120kg의 무게를 이겨내야 하는 머구리 박명호씨는 한 가닥의 숨줄에 의지한 채 오늘도 대한민국 최북단, 수심 30m의 바다를 누빈다. 수많은 위험이 도사리고 있는 머구리 일이지만, 가족에 대한 사랑이 하루 하루를 버티는 원동력이 된다. 진모영 감독은 “‘올드마린보이’는 아버지 명호씨가 거친 자연에서 어떻게 자신을 지키고, 가족들을 보호하는지에 대한 담담하지만 짠한 인생 이야기”라며 “나는 ‘올드마린보이’의 명호씨처럼 대단한 아버지도, ‘님아, 그 강을 건너지 마오’의 故조병만 할아버님처럼 멋진 로맨티스트도 아니라서 그분들의 삶에 매력을 느낀 것 같다. 두 영화 모두 그분들께 바치는 헌사와 같은 작품이다”라고 전했다.

culture@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핫클릭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