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동물들의 외치는 촛불시위, 연극 ‘동물농장’…“네발이 옳다”

  • 2017-09-06 16:13|박진희 기자
이미지중앙

(사진=인터러뱅)

[헤럴드경제 스타&컬처팀=박진희 기자] 세계의 모든 동물들이 촛불을 들고 평화를 외친다면?

정치우화소설 ‘동물농장(작가 조지오웰)’이 예술단체 인터러뱅(interrobang)에 의해서 재구성된다.

인터러뱅은 오는 7일부터 서울 대학로 후암스테이지 2관(구 스타시티)에서 연극 ‘동물농장’의 막을 올린다.

원작 작가 조지오웰은 소설 ‘동물농장’을 통해 인간의 본성을 토대로 전체주의를 지향했던 러시아 스탈린체제를 맹렬히 비판했다.

인터러뱅은 이를 연극으로 재구성하면서 지배층, 엘리트층만의 모습이 아니라 당대를 살아가는 우리 곳곳의 모습을 장면에 담았다.

이 어둡고 암울한 이야기가 배우들이 펼쳐내는 바디퍼커션과 다양한 움직임으로 유쾌하게 펼쳐질 것이다.

예술단체 interrobang 은 2016년 창단되어 밀양여름공연예술축제 연출상, 고양예술인페스티벌 공식초청, 서울청년예술단, 서울연극협회에서 주관한 서울미래연극제에 공식선정되는 등의 다양한 성과를 내고 있다.

이번 공연은 7일부터 17일까지 매주 목, 금, 토, 일 관객을 맞는다. 예매는 인터파크에서 가능하다.

culture@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핫클릭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