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왕은 사랑한다' 임시완X윤아, 첫방부터 터진 케미 "비주얼이 다했다"

  • 2017-07-17 22:53|김수정 기자
이미지중앙

MBC '왕은 사랑한다'


[헤럴드경제 스타&컬처팀=김수정 기자] ‘왕은 사랑한다’ 임시완과 윤아가 첫회부터 남다른 케미를 뽐냈다.

17일 MBC ‘왕은 사랑한다’ 첫방송에서 왕원(임시완 분)은 은산(윤아)에게 “우리 만난 적 있다”며 “내가 널 알아”라고 말했다.

왕원은 은산의 어머니가 사망할 때 딸에게 남긴 유언을 받았고, 이를 전하며 오열하는 은산을 위로했다. 그때를 떠올린 왕원은 미소를 지었지만 은산은 “나도 기억난다”면서 “너 같은 놈 한 둘을 본 게 아냐. 내가 아주 잘 알지”라고 팔을 꺾어 쓰러뜨린 뒤 냉정히 그를 지나쳐갔다. 무뢰배 정도로 생각한 것. 이후 은산은 왕원의 말 한마디 한마디에 따박따박 말대꾸를 하며 왕원을 황당하게 만들었다.

이후 왕원과 은산은 팀을 이뤄 격구 대결을 펼쳤고, 왕원은 술동이를 깨뜨리고 말았다. 둘은 또다시 조반상에 올릴 술을 구하기 위해 대결 구도를 형성했다.

‘왕은 사랑한다’를 본 시청자들은 인터넷 게시판을 통해 “ghdi**** 윤아 라고하신다 귀여워 연기 잘해 짱ㅋㅋㅋㅋ” “ey**** 아 윤아랑 임시완 투닥투닥 너무 귀여움 ㅋㅋㅋㅋㅋ” “7kjw**** 성인나오니까 더 재밌네” “하늘**** 보통 아역이 연기 더 잘하는데 이건 반대인가봐 ㅋㅋ” “colx**** 이거 재밌나보네 윤아 진짜 연기 많이 늘었나봄 지창욱이랑 나올때부터 좋은말 많이듣던뎀” “knh8**** 윤아 이런컨셉 진짜 원톱” “didw**** 존잼 ㅠㅠㅠ일단 비주얼이 다한다 이 드라마는 ㅠㅠ” “sunw**** 윤아 너무 예쁘고... 지금 윤아 아역도 연기 좋음 아역 성인 연기자 가릴 것 없이 다 좋은 듯 비주얼이며 연기력이며” “hyey**** 비주얼 폭발 ㅠㅠ 보통 아역 나오는 부분들이 재밋는데 여기는 비주얼 때문에 성인 연기자들이 기다려짐” “rusy**** 윤아 임시완 비주얼 너무 대단하고 잘 어울리고 연기도 잘하니 앞으로가 더 기대되요 드라마 재미있어서 잘 되면 좋겠어요. 윤아 존예”라는 등 뜨거운 반응을 보이고 있다.


culture@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핫클릭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