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배우 신소미, 대통령급 라이프스타일…박 전 대통령 내곡동 새집 전 주인

  • 2017-04-21 16:51|박진희 기자
이미지중앙

신소미. 신소미가 박근혜 전 대통령 새 자택 내곡동 전 거주인으로 알려졌다. (사진=OSEN)

[헤럴드경제 스타&컬처팀=박진희 기자] 배우 신소미가 대통령급 라이프스타일로 주목받고 있다.

신소미는 21일 박근혜 전 대통령의 새 자택인 경기도 내곡동 집 전 거주자로 알려지면서 이목을 끌었다.

박근혜 대통령은 최근 서울 삼성동 자택을 매각하고 경기도 내곡동에 새집을 마련, 다음 주 께 이사를 예정하고 있다.

이 집에는 직전까지 미스코리아 출신 배우 신소미가 거주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신소미는 1995년 미스코리아 워싱턴 美로 연예계에 입문했다. 이후 드라마 '로맨스헌터' '마이러브' '사랑하고 싶다' '변호사들'에 출연해 왔다. 영화 영화 '위선자들' 이브의 유혹' 등 다수의 작품에서 활약했다.

culture@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핫클릭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