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아는형님’ 여운혁 국장, 미스틱엔터테인먼트 이적...윤종신과 손잡는다

  • 2017-01-06 09:35|박정선 기자
이미지중앙

JTBC 여운혁 국장이 미스틱엔터테인먼트(이하 미스틱)로 이적한다. 사진=미스틱엔터테인먼트


[헤럴드경제 스타&컬처팀=박정선 기자] JTBC 여운혁 국장이 미스틱엔터테인먼트(이하 미스틱)로 이적한다.

미스틱은 6일 “여운혁 국장은 미스틱엔터테인먼트로 이적하여 예능, 드라마, 모바일 콘텐츠 등 양질의 영상 콘텐츠 기획, 제작을 맡는다”고 공식 입장을 밝혔다.

여운혁 국장은 1993년 MBC PD로 입사하여 ‘느낌표’ ‘무한도전’ ‘황금어장-무릎팍 도사’ ‘일밤’ 등을 성공시켰다. 이후 2011년 JTBC로 이적해 ‘썰전’을 기획했으며 최근 ‘아는형님’을 기획, 연출을 진두지휘했다.

미스틱은 “엔터테인먼트 산업에서 콘텐츠의 중요도가 나날이 커지고 있는 상황에서 든든한 조력자를 얻게 됐다”며 “소속 아티스트와 영상 콘텐츠와의 시너지는 물론 종합 엔터테인먼트 콘텐츠 기업으로의 도약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미스틱은 음악, 배우 레이블을 아우르는 종합엔터테인먼트 회사로 윤종신, 하림, 조정치, 에디킴, 정진운, 박재정, 브라운아이드걸스, 자이언트핑크, 서장훈, 김영철, 박혁권, 이규한, 조한선, 박시연, 한채아 등이 소속돼 있다.

culture@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핫클릭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